최종편집
2017-11-23 오전 11:01:00
기사
검색
[로그인] [회원가입]
회사소개 | 후원하기 | 사업영역 | 시민제보 | 취재요청 | 명예기자신청 | 광고문의 | 콘텐츠
뉴스
함양뉴스
읍면동뉴스
정치의원
사회단체
체육축제
교육문화
기업경제
농민뉴스
미담사례
고시 및 공고
경남뉴스
전국뉴스
향우뉴스
오피니언
칼럼/사설
여론광장
독자코너
자유게시판
인사이드
부동산
인물동정
맛집/멋집
관광여행
기자탐방
2016-03-30 오전 10:31:05 입력 뉴스 > 칼럼/사설

[박영일 칼럼] 시기 부적절한 골프



요즘 함양군 공무원들은 주말 쉴 틈도 없이 계속되는 산불 비상근무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.

 

공무원들은 31일부터 420일까지 대형 산불방지 특별 대책 기간인 탓에 본청 각 실··소별로, 11개 읍·면사무소별로 해당 부서 전체 인원의 1/4씩 주말마다 돌아가면서 비상근무를 서고 있다. 또한 130명의 산불감시대원들도 인원을 나누어 산불 감시에 신경을 바짝 쓰고 있다.

 

이런 와중에 임창호 군수와 정한록 부군수를 비롯한 함양군청 과장, 계장 등이 주축이 된 골프동호회 회원 30여명이 지난 327일 일요일 서상 스카이뷰CC에서 라운딩을 즐겼다는 보도가 한 도내 일간지에서 나왔다.

 

군수와 부군수가 공무원들과 함께 스포츠를 즐기는 것은 매우 바람직한 일이다. 서로 격무에 시달리다 보면 알게 모르게 불만이 쌓일 수 있다. 스포츠라는 매개체를 이용해 함께 몸을 움직이며 대화를 하다 보면 자연스레 업무 스트레스에 대한 이야기도 나눌 수 있으니 조직의 장과 조직 구성원이 같은 종목의 운동을 하는 것은 꽤 괜찮은 소통의 방법이다.

 

그러나 그 시기가 매우 부적절했다. 산불감시 최고책임자 2명이 하필이면 부하 직원들은 산불 비상근무로 여념이 없는 때에 골프를 쳤기 때문이다.

 

한 공무원은 요즘은 비상연락이 매우 잘되어 있고, 골프친 장소가 함양이고 오전에 잠깐 치고 온 것으로 알고 있다비상사태가 발생했을 시 지휘하는데 문제가 없다며 군수의 편을 들었다. 휴대폰 잘 터지고, 관외가 아닌 관내여서 다행이라는 소리다.

 

골프 치는 것 자체는 문제가 아니지만 타이밍이 맞질 않았다. 공직자 골프에서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바로 타이밍이기 때문이다.

 

임 군수를 비롯한 상급자들이 주말마다 산불비상근무를 하는 하위직 공무원들의 마음을 더 헤아렸으면 한다.

 

때마침 이들의 시기 부적절한 행동에 경고라도 하듯 329일 새벽 오도재 인근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산불이 났다. 이 불이 327일 오전에 났더라면.... 생각만해도 아찔하다.

 

박영일

현) 함양인터넷뉴스 회장
현) 함양문화원 부원장

함양군청 기획감사실장 역임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 

 

함양인터넷뉴스(hyinews@hanmail.net)

       

  의견보기
군민
하.........말이 안나오네 2016-03-30
  의견쓰기
작 성 자 비밀번호
스팸방지  
※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(영문 대소문자 구분)를 입력하세요!
의견쓰기
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.
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.
 
함양군, 단풍맞이 군민..
임 군수, 영화 '안시성'..
소원 명당 함양 대봉산..
농업인들의 한마당 잔치..
중고 외제차 팔고 도로..
NH농협 함양군지부, 농..
[화촉]임재구 함양군의..
함양산삼축제위원회 201..
함양산청축협, 전 직원..
11월 11일은 가래떡데이


방문자수
  전체 : 118,154,574
  어제 : 61,200
  오늘 : 22,044
함양인터넷뉴스 | 경남 함양군 함양읍 함양초등길 57| 제보광고문의 055)964-5005 | 팩스 055)964-5004
회사소개 | 후원안내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.9.14 | 발행연월일: 2009.9.14ㅣ등록번호 경남 아00084호 | 발행인:박정주 | 편집인:박영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박정주
Copyright by hyinews.com All rights reserved. E-mail: hyinews@hanmail.net